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11,206명완치 10,226명사망 267명
검사 누적 826,437명

스윙스, 요요 고백 "23kg 뺐는데 25kg 쪘다"

방송 2020-04-01 20:18
스윙스, 요요 고백 "23kg 뺐는데 25kg 쪘다"
AD

래퍼 스윙스가 요요 현상으로 살이 도로 쪄버렸음을 고백했다.
1일 방송된 SBS 러브FM '김상혁 딘딘의 오빠네 라디오'에 출연한 스윙스는 "23kg을 뺐다가 25kg이 됐다. 2kg가 더 쪘다"고 말했다.

이에 DJ 딘딘은 "그래도 운동을 하면서 찌니까 체형은 바뀐 것 같다. 예전에 살 쪘을 땐 문세윤 형 같았는데, 지금은 브룩 레스너 같다"라는 말로 위로했다.
스윙스는 이날 CEO로서 근황도 공개했다. "헬스장은 4호점까지 열었고, 카페는 최근 열었고, 피자집은 문을 닫았다. 코로나19 정부 방침에 따라 2주 정도 의무적으로 닫은 상태다"라고 말했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스윙스 인스타그램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