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여워서 맞았다"…양요섭, 학교 폭력 피해 고백

가요 2021-12-07 15:23
이미지 확대 보기
"귀여워서 맞았다"…양요섭, 학교 폭력 피해 고백
AD
그룹 하이라이트 양요섭이 학교 폭력 피해를 고백했다.

양요섭은 지난 3일 SNS 라이브 방송을 통해 "중학교 1학년 때 얻어맞은 기억이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양요섭은 "친구들과 축구를 하다가 집에 가려고 하는데 어떤 무리가 다가와 우리를 둘러쌌다"며 "나는 이유도 모르고 정신없이 맞았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는 "친구들은 모두 멀쩡했고 나만 맞았다"며 "다음날 친구들에게 이야기를 들어보니 내가 귀여워서 맞았다더라"고 말했다.

당시 한 여학생이 양요섭을 보고 귀엽다고 하자, 여학생을 짝사랑하던 남학생이 분노해 양요섭을 폭행한 것. 양요섭은 이 같은 사실을 털어놓으며 "너무 어이가 없어서 그냥 있었다. 아무도 안 믿을 것 같다"고 황당했던 감정을 이야기했다.

[사진제공 = OSEN]

YTN star 오지원 (bluejiwon@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