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관우 "15억 빚 때문에 떠돌이 생활...카드 사용도 못해"

방송 2019-09-26 14:47
조관우 "15억 빚 때문에 떠돌이 생활...카드 사용도 못해"
AD
가수 조관우가 15억 빚으로 떠돌이 생활 중이라고 고백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가수 조관우의 우여곡절 많은 인생 이야기가 그려졌다.

조관우는 지난해 한 방송에서 "사람을 너무 믿었다. 그리고 내가 (돈에 대해) 너무 몰랐다. 그래서 (재산 관리를 ) 다 맡기고 했던 부분들이 빚으로 남게 됐다"며 15억의 빚을 떠안게 된 사실을 고백한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 조관우는 "경매로 집 두 채가 다 넘어가 집도 절도 없는 상태다. 카드도 사용 못하고 있다. 카드든 뭐든 재산은 다 압류 된 상태"라고 상황을 전했다.

그러나 조관우는 "주소지도 없고 떠돌이 상태지만 아이들에 빚을 남기는 아빠는 되고 싶지 않다"면서 "주위에서 파산 신고를 하라고 하지만 저는 벌 수 있다고 생각하고 빚을 해결할 것"이라는 뜻을 밝혔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캡처 = TV조선 '마이웨이']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