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재, 저소득층 아이들 위해 바리스타 변신...나눔 실천

방송 2019-10-10 11:05
조현재, 저소득층 아이들 위해 바리스타 변신...나눔 실천
AD
배우 조현재가 저소득층 아이들을 돕기 위해 나섰다.

국내외 어려운 청소년들을 돕기 위해 오는 10월 26일 열리는 '하늘빛 프로젝트'에 조현재가 일일 바리스타로 변신, 따뜻한 나눔에 동참하며 선한 행보로 관심을 모은다.

비영리단체 '하늘빛'이 주최하는 하늘빛 프로젝트는 힘든 가정 형편과 환경으로 인해 꿈을 포기할 수밖에 없는 다음세대 청소년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하는 자선 행사다.

평소 어려운 환경에서 자란 아이들에게 관심이 많았던 조현재는 청소년들의 꿈을 지원하는 '하늘빛'의 선한 취지에 공감해 흔쾌히 노개런티로 참여할 뜻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현재는 행사 당일 바리스타로 참여해 행사장에 방문한 이들에게 따뜻한 커피를 선물한다. 햇살 좋은 가을날 공연이 있는 일일카페와 바자회로 진행되는 이날의 모든 수익금은 전액 저소득 가정의 청소년들에게 기부된다.

그동안 다양한 작품을 통해 선과 악을 넘나들며 폭넓은 연기스펙트럼을 보여준 조현재는 SBS ‘동상이몽시즌2-너는 내 운명’을 통해 19년 만에 첫 예능에 출연하며 순수한 매력과 아내를 향한 달달한 사랑꾼 면모로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완벽한 외모에 감추어진 착한 성품뿐만 아니라 청소년들을 향한 선한 움직임이 훈훈함을 전하고 있다.

한편,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하는 하늘빛 프로젝트는 26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서울 한남동 카페 ‘아러바우트’에서 열린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비영리단체 ‘하늘빛’]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