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터뷰] 지코 픽(Pick)…'뮤비 주인공' 배종옥이어야 했던 이유

가요 2019-11-08 08:00
[Y터뷰] 지코 픽(Pick)…\'뮤비 주인공\' 배종옥이어야 했던 이유
AD
싱어송라이터 지코와 배우 배종옥이 만났다. 두 사람의 인연은 이번이 처음이라 눈길을 끈다.

지코는 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자신의 첫 솔로 정규앨범 'THINKING'을 발표한다. 이번 신보 타이틀곡 '남겨짐에 대해' 뮤직비디오에는 배종옥이 단독 주인공을 맡아 섬세한 감정연기를 선보였다.

지코는 "음악을 만드는 과정에서 뮤직비디오는 가장 중요한 부분 중 하나다. 다른 것들은 포기해도 뮤직비디오에는 항상 신경을 쓰는 편이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남겨짐에 대해' 뮤비는 회상씬으로 구성돼 있다. 내가 직접 출연하거나 뻔한 남녀 인물이 나오는 건 진부하겠다 생각했다"면서 "표정 하나만으로도 곡의 서사가 담겨질 수 인물로 배종옥 선배님이 떠올랐다"라며 두 사람의 첫 인연을 설명했다.

지코는 "이전에 전혀 친분이 없었다. 오로지 이번 곡을 위해 요청을 드렸고 흔쾌히 수락해주셔서 감사했다. 곡도 좋게 들어주셔서 감사할 따름이다"라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Y터뷰] 지코 픽(Pick)…'뮤비 주인공' 배종옥이어야 했던 이유

이번 새 앨범명 'THINKING'에서 알 수 있듯이 아티스트 지코를 넘어 인간 우지호의 생각들을 고스란히 담은 앨범으로, 지코가 음악 프로듀싱은 물론 콘셉트, 뮤직비디오 스토리텔링, 디자인 등 앨범 전반에 참여하며 심혈을 기울였다.

지코의 목소리와 배종옥의 연기가 어우러진 신곡 '남겨짐에 대해'가 어떤 모습으로 대중 앞에 설지 기대를 모은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jiwin@ytnplus.co.kr)
[사진제공 = KOZ엔터테인먼트]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