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태지·이은성 부부, 평창동 단독주택 내놓고 최근 이사

가요 2019-12-18 10:13
서태지·이은성 부부, 평창동 단독주택 내놓고 최근 이사
AD
서태지·이은성 부부가 2014년 MBC '무한도전'을 통해 공개한 평창동 단독 주택을 내놨다.

18일 부동상 업계에 따르면 서태지·이은성 부부가 살았던 평창동 단독주택 매매가 진행되고 있다

서태지 측은 한 매체를 통해 "서태지가 평창동 집을 내놓은 것이 맞다. 따라서 당연히 이사도 간 상태"라며 "현재 비활동기인지라 구체적인 거취를 알릴 수는 없다"고 밝혔다.

해당주택은 2009년 서태지가 40억 원에 매입해 공사를 거쳐 2012년 준공됐다. 대지면적 308평, 연면적 251평으로 지하 1층~지상 2층으로 구성된 것으로 알려졌다.

서태지는 1994년 서태지와 아이들로 활동하면서 '문화대통령'으로 회자되고 있다. 2013년 배우 이은성과 결혼한 후 딸을 두고 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캡쳐 = MBC '무한도전']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