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13,293명완치 12,019명사망 287명
검사 누적 1,371,771명

[Y현장] 유재석, ‘무도’ 출연자 성추문에 "난 아냐...선의의 피해자 없길"

Y현장 2019-12-19 14:58
[Y현장] 유재석, ‘무도’ 출연자 성추문에 "난 아냐...선의의 피해자 없길"
AD
‘놀면 뭐하니?’를 통해 트로트 신인 가수 유산슬로 활약하고 있는 개그맨 유재석이 최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통해 불거진 이슈에 대해 자신의 입장을 전했다.

19일 오호 1시 서울 영등포구 모 중국집에서 MBC ‘놀면 뭐하니?’ 뽕포유 프로젝트로 탄생한 트로트 신인 가수 유산슬(유재석) 1집 굿바이 콘서트 기자회견이 열렸다. 연출을 맡은 김태호 PD가 참석했고 유산슬 본인은 자신의 출연 사실을 알지 못한 채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유재석은 "몰랐는데 오는 길에 다들 연락이 와서 '무한도전'이 실검에 나온다는 둥, 제 이름도 거론된다고 하던데 저는 아닙니다! 이렇게 언급하는 자체가 괜한 오해를 불러 일으킬까봐 자리가 생긴김에 말씀드린다. 선의의 피해자가 생기지 않기를 바란다"라며 유튜브 방송에서 거론된 '무한도전' 관련 인물이 자신이 아님을 밝혔다.

앞서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전 MBC 기자, 김용호 전 연예기자 등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는 가수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이들은 최근 방송에서 한 연예인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성 A씨와의 인터뷰 녹취를 공개했다. 이 여성은 자신을 “유흥업소에서 일한 사람”이라고 소개하며 성추행을 한 연예인이 “당시 MBC ‘무한도전’에 나온 분”이라고 지목했다.

이후 온라인에서는 무한도전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무한도전’에 출연했다는 사실만으로 여러 출연자들이 이름이 거론되고 있는 상황이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제공 = MBC]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