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11,344명완치 10,340명사망 269명
검사 누적 868,666명

‘학교2020’ 제작사 “안서현父 무리한 요구로 캐스팅 불발” (공식입장)

방송 2020-03-20 17:35
‘학교2020’ 제작사 “안서현父 무리한 요구로 캐스팅 불발” (공식입장)
AD
여주인공 교체로 논란이 되고 있는 KBS 새 드라마 ’학교 2020’ 제작사가 입장을 밝혔다.

20일 ‘학교 2020’ 제작사 측은 공식 입장문을 통해 “배우 안서현의 캐스팅 계약 체결 전, 안서현 부친의 무리한 요구를 수차례에 걸쳐 받아왔다”라며 “요구 수위가 제작사가 감당할 수 없는 데까지 이르러 더 이상 함께하기 어렵다는 결정을 내렸다”라고 밝혔다.

이어 “작품 하차에 관한 배우 측과 제작사의 협의가 있었고, 하차 통보는 부친의 일방적 주장임을 명백히 밝히는 바”라고 강조했다.

또 “조용히 일을 마무리하려 했으나 안서현 배우 부친의 억측과 허위 사실 유포로 이렇게 공식 입장을 발표한다”라며 “앞으로도 이러한 상황이 지속될 경우 안서현 배우 측과의 계약 진행과정 및 내용을 전부 공개할 것이며 강경하게 법적 대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여주인공으로 내정됐던 안서현이 하차하고, 김새론이 새로 합류한다는 보도가 나와 논란이 일었다.

이에 안서현 아버지는 한 매체에 “작년 5월에 제안을 받아 거의 1년 여간 PD와 대본 리딩까지 해왔다. 며칠 전에도 만나 수정 대본까지 받아왔다. 당황스럽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또 “얼마 전 제작사 대표에게 ‘하차해달라’는 SNS 메시지를 받았다. 제가 전화를 하니 받진 않더라”며 “저와 서현이는 싸워서 이기는 것도 원하지 않는다. 사과를 받았으면 좋겠다. 기회를 통해 앞으로 더 잘 됐으면 하는 마음”이라고 전했다.

‘학교 2020'은 2011년 발간된 이현 작가의 '오 나의 남자들'을 원작으로 한다.

당초 8월 첫 방송을 목표로 최근 대본리딩까지 마쳤지만, KBS 측은 이날 “편성은 확정된 바 없다”고 선을 그은 상황이다.

[다음은 학교 2020’ 제작사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드라마 ‘학교 2020’의 제작사입니다. 배우 안서현 캐스팅 불발 건과 관련하여 제작사 입장을 밝힙니다.

앞서 제작진은 배우 안서현의 캐스팅 계약 체결 전, 협의 과정에서 안서현 부친의 무리한 요구를 수차례에 걸쳐 받아왔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제작사는 안서현 배우 하나만 생각하여 작품을 함께 하려 했으나, 안서현 부친의 요구 수위가 제작사가 감당할 수 없는 데까지 이르러 더 이상 함께하기 어렵다는 결정을 내렸습니다. 결국 작품 하차에 관한 배우 측과 제작사의 협의가 있었고 하차 통보는 부친의 일방적 주장임을 명백히 밝히는 바입니다.

제작사는 어린 배우 본인이 입을 타격과 상처를 우려해 조용히 일을 마무리하려 했습니다. 이는 무척 힘든 과정이었으나, 안서현 배우 부친의 억측과 허위 사실 유포로 이렇게 공식 입장을 발표하는 바입니다. 앞으로도 이러한 상황이 지속될 경우 안서현 배우 측과의 계약 진행과정 및 내용을 전부 공개할 것이며 강경하게 법적 대응할 방침입니다.

YTN Star 공영주 기자 (gj92@ytnplus.co.kr)
[사진 = 오센]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