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11,344명완치 10,340명사망 269명
검사 누적 868,666명

김재중 "코로나19 확진? 만우절 농담…모든 처벌 달게 받겠다"(전문)

가요 2020-04-01 15:54
김재중 "코로나19 확진? 만우절 농담…모든 처벌 달게 받겠다"(전문)
AD
가수 김재중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는 고백이 만우절 농담이었다고 밝혔다.

김재중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주변의 사랑하는 사람 소중한 나의 누군가가 바이러스에 감염되었다? 너무 가슴 아픈 일"이라며 "만우절 농담으로 상당히 지나치긴 했지만 짧은 시간 안에 많은 분들이 걱정해주셨다"고 전했다.

이어 "이 글 절대 만우절 장난이라 생각하지 않는다. 나를 지키는 일이 소중한 사람들을 지키는 것이라는 이야기를 해드리고 싶었다"며 "이 글로 인해 받을 모든 처벌 달게 받겠다. 모두가 건강하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는 앞서 본인이 올린 SNS 글에 대한 사과다. 김재중은 같은날 자신의 SNS를 통해 "저는 코로나19호 바이러스에 감염됐다. 정부로부터, 주변으로부터 주의받은 모든 것들을 무시한 채 생활한 저의 부주의였다"고 고백했다.

이에 네티즌들의 걱정과 우려가 쏟아지고, 김재중은 여러 매체를 통해 국내 연예인 중 코로나19 첫 확진 사례로 보도됐다. 그러나 이 내용이 만우절 농담이었다고 고백하자 질타가 쏟아지고 있다. 앞선 글은 삭제된 상태다.

■이하 김재중 SNS글 전문

주변의 사랑하는 사람
소중한 나의 누군가가 바이러스에 감염되었다?

너무 가슴 아픈 일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 몰라라..
나는 아니겠지 하고
무방비 상태로 거리를 활보하고 생활하는 너무 많은 사람들로 인해 내 가족 지인들이 아플까 봐 너무 걱정되는 마음.
나 자신과 내 주변은 안전하겠지라는 착각이
나와 주변에 모든 것을 아프게 할 수 있습니다.

현재 저의 가까운 지인, 관계자분들도 바이러스 감염자가 늘어가고 있습니다.
절대 먼 곳의 이야기가 아닙니다.

부주의로 인한 슬픈 예감이 현실이 되었을 때
그땐 눈물 씻어내고 끝날 일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현시점의 경각심..
마음에 새기고 새깁시다.

만우절 농담으로 상당히 지나치긴 하지만
짧은 시간 안에 많은 분들이 걱정해 주셨습니다.

참.. 이 글 절대 만우절 장난이라 생각하지않습니다.
내 가족이 내 친구가 아프고..죽어갑니다.. 절대!!! 남의 일이 아닙니다.
나를 지키는 일이 소중한 사람들을 지키는 것이라는 이야기해 드리고 싶었습니다.

이 글로 인해 받을 모든 처벌 달게 받겠습니다.
모두가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YTN Star 강내리 기자 (nrk@ytnplus.co.kr)
[사진출처 = OSEN]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