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34,201명완치 27,653명사망 526명
검사 누적 3,046,971명

"전 남편 집 인테리어 가능해?"...'우이혼' 정가은, 김원희 질문에 당황

방송 2020-11-21 19:40
"전 남편 집 인테리어 가능해?"...\'우이혼\' 정가은, 김원희 질문에 당황
AD
'우리 이혼했어요' 김원희가 정가은에게 던진 질문이 화제다.

지난 20일 방송된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이하 우이혼)에서는 이영하, 선우은숙 전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선우은숙은 이영하와 저녁 식사 도중 "지금 집 살기 편해? 거봐. 내 말 듣길 잘했지? 지하철 가깝고"라며 "내가 자기 집수리할 때 왔다 갔다 하면서 문 색깔 고르고 했잖아. 그거 솔직히 언니들이 뭐라고 했는지 알아? '야 너 미쳤어? 천사 났다 천사 났어' 이랬어"라고 털어놨다.

이어 스튜디오에서 VCR을 지켜보던 정가은은 "아까 이영하 선생님 나올 때 '인테리어 by. 전 부인'이라고 나와서 무슨 말인가 했는데 아기자기했던 인형들이 전부 선우은숙 선생님 작품인가 보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김원희는 정가은을 향해 "그게 가능해요? 지금 하라고 하면 할 수 있어요?"라고 물었다. 앞서 이혼 경험이 있던 정가은은 말을 잇지 못한 채 당황스러워했다.

결국 김원희는 "미안합니다. 어디에 물어봐야 하나"라며 "근데 인테리어까지 해주는 건 마음도 쓰여서 가족끼리 하는 건데"라고 했고 정가은 역시 "집 보러 가는 것도 애정이 있어야 한다"고 공감했다.

정가은은 2016년 1월 결혼해 딸을 낳은 후 다음 해 협의 이혼한 바 있다.

YTN Star 반서연 기자 (uiopkl22@ytnplus.co.kr)
[사진제공 = TV조선]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