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73,918명완치 60,846명사망 1,316명
검사 누적 5,192,129명

'아내의 맛' 측 "홍현희 녹화 참여, 상황 지켜보고 결정" (공식)

방송 2020-12-22 17:56
\'아내의 맛\' 측 "홍현희 녹화 참여, 상황 지켜보고 결정" (공식)
AD
방송인 홍현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전지적 참견 시점' 스태프와 동선이 겹쳐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가운데, 그가 출연 중인 '아내의 맛' 측이 상황을 지켜볼 예정이다.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 측은 22일 YTN star에 "홍현희의 '아내의 맛' 녹화는 20일 이전에 촬영됐다"며 "현재 코로나19 검사 진행 중인 '전지적 참견 시점' 촬영과는 동선이 전혀 겹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홍현희 '아내의 맛' 녹화 참여는 관련 상황을 지켜보고 결정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의 스태프 중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MBC는 확진자의 주요 동선과 밀접 접촉자를 파악해 방역 조치 및 선별 검사를 진행 중이다. 이 과정에서 홍현희와 그의 매니저가 확진자와 동선이 겹치며 코로나19 검사를 받게 됐다.

앞서 홍현희는 TV조선 '뽕숭아학당' 녹화에 참여, 함께 출연한 이찬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코로나19 검사 후 자가격리를 한 바 있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gshn@ytnplus.co.kr)
[사진제공 = 오센]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