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73,918명완치 60,846명사망 1,316명
검사 누적 5,192,129명

320kg 빅죠, 건강 악화로 목 뚫고 튜브로 호흡… 안타까운 근황

방송 2020-12-29 14:51
320kg 빅죠, 건강 악화로 목 뚫고 튜브로 호흡… 안타까운 근황
AD
체중이 320kg까지 늘어나 활동 중단을 선언한 가수 빅죠의 근황이 전해졌다.

지난 27일 유튜버 엄삼용과 현배는 함께 방송을 진행하던 빅죠의 근황을 알렸다. 현배는 "빅죠 형의 어머니랑 통화를 하게 됐다. 형 상태가 많이 좋지 않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320kg 빅죠, 건강 악화로 목 뚫고 튜브로 호흡… 안타까운 근황

그는 "산소호흡기를 이용해 호흡을 하는데 산소 공급량이 부족해 목을 뚫은 상태라고 하더라. 그걸 잠결에 빼면 큰일나니까 병상에 팔, 다리를 묶어놓고 있다더라"고 덧붙였다. 이어 "조금만 더 늦었어도 의사 선생님이 더 이상 손을 쓸 수 없는 상황이라고 하더라. 제가 계속 전화드리면서 경과를 전해드리겠다"고 전했다.

320kg 빅죠, 건강 악화로 목 뚫고 튜브로 호흡… 안타까운 근황

앞서 빅죠는 유튜브 등 온라인 플랫폼 방송을 통해 근황을 전했지만 몸무게가 320kg까지 늘어나는 등 건강 악화로 활동을 중단했다. 당시 빅죠는 “한 달 정도 쉬고 자가 치료를 할 것”이라고 말해 많은 이들의 안타까움을 사기도 했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유튜브 채널 최홍철, 엄삼용]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