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3분뉴스] IMF 일으키고 해외에서 호화생활? 끝나지 않은 '한보 사태'

2019-06-28 18:00
공유하기
정태수 한보그룹 전 회장의 넷째 아들 정한근 씨가 21년 만에 국내로 송환됐습니다.

IMF 악몽의 진앙지, 한보그룹을 기억하시나요.

국민들 뒷목 잡게 하는 '한보 사태' 이야기, 3분 뉴스에서 정리해봤습니다.


기획: YTN PLUS
제작: 윤현숙(yunhs@ytn.co.kr)
   서정호(hoseo@ytn.co.kr)
   박해진(kaha5@ytnplus.co.kr)
   함초롱(jinchor@ytnplus.co.kr)
   안용준(dragonjun@ytnplus.co.kr)
출연: YTN 홍성욱 기자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카카오톡으로 공유하기 URL 복사 그외 공유하기 모두보기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