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강지환 "술 마시고 눈 떠보니..." 경찰 조사에서 한 말

사회 2019-07-10 09:02
AD
배우 강지환 씨가 긴급체포된 건 어젯밤 10시 50분쯤 경기 광주시 오포읍에 위치한 강 씨 자택에서입니다.

경기도 광주경찰서는 강 씨에게 성폭행과 강제 추행 혐의를 적용해 긴급 체포했다고 밝혔는데요.

당시 강 씨는 저녁 식사 회식을 한 뒤 소속사 여직원 2명과 함께 자신의 집으로 이동해 2차 술자리를 가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소속사 직원들은 강 씨 집 안에서 잠들었는데 강 씨가 이들이 잠든 공간에 들어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후 강 씨는 잠을 자고 있던 직원 A 씨에게는 성폭행을, 다른 한 명에게는 성추행을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사건은 성추행당한 A 씨 친구가 경찰에 신고하면서 알려졌는데요.

강 씨가 체포되기 약 한 시간 전, A 씨는 친구에게 "강 씨의 집에서 술을 마셨는데 갇혀 있다"며 문자메시지를 보내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A 씨 연락을 받은 친구가 곧바로 경찰에 신고했고, 이후 경찰이 강 씨의 집으로 출동해 강 씨를 긴급 체포한 겁니다.

강 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을 마신 것까지는 기억나지만, 그 이후에는 전혀 기억이 없었다며, 눈을 떠보니까 여직원들이 자는 방이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강 씨는 음주 상태로 1차 경찰 조사를 받은 뒤 현재는 분당경찰서 유치장에 입감 중입니다.

경찰은 강 씨가 술이 깨는 대로 오늘 오후 중에 다시 불러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취재기자 : 김우준
자막뉴스 : 육지혜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