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11,206명완치 10,226명사망 267명
검사 누적 826,437명

김재중 "코로나19 감염" 만우절 농담에 비난 확산

문화 2020-04-01 20:35
김재중, SNS에 "코로나19에 걸려 입원" 글 올려
김재중, 뒤늦게 "코로나19 감염은 거짓말" 정정
김재중 "경각심 위한 글…처벌 달게 받겠다"
AD
[앵커]
그룹 JYJ의 멤버 김재중이 자신의 SNS에 코로나19에 걸렸다는 만우절 농담을 올리며 파문이 일고 있습니다.

경각심을 일으키기 위해 올렸다고 해명했지만 전 국민이 엄청난 고통을 받는 시점에서 부적절했다는 비난 여론이 빗발치고 있습니다.

김선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그룹 JYJ의 멤버 김재중은 자신의 SNS에 코로나19에 걸려 병원에 입원해 있다고 글을 올렸습니다.

부주의하게 행동해 바이러스에 감염됐고 자신으로 인해 감염됐을 사람들에게 미안하다는 말도 전했습니다.

SNS 글이 전해지며 김재중은 단숨에 포털사이트 검색어 1위에 올랐습니다.

일부 언론들은 국내 연예인의 첫 번째 감염자가 나왔다는 기사를 쏟아냈습니다.

하지만 김재중은 한 시간도 안 돼 SNS를 통해 만우절 농담이었다고 고백했습니다.

다만, 경각심을 새기기 위해 글을 올렸고 절대 장난의 마음이 아니었다는 말도 덧붙였습니다.

이번 글로 받을 모든 처벌을 달게 받겠다며 사과까지 했지만, 비난 여론이 빗발치고 있습니다.

세계적인 재난으로 수많은 사람이 목숨을 잃고 고통을 받는 상황에서 이해할 수 없는 행동이라는 반응입니다.

비록 잘못을 깨닫고 사과의 글을 올렸지만 마음을 졸였던 사람들은 허탈함을 넘어 분노를 느끼는 등 비판이 가라앉지 않고 있습니다.

YTN 김선희입니다.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