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발생 및 예방접종 현황
확진 303,553명완치 269,132명사망 2,456명
1차 접종 38,091,953명접종률 74.2%

백령도서 월북 시도 남성 "남북통일 가교 역할하려고"

사회 2021-07-24 11:13
AD
서해 최북단 백령도에서 모터보트를 훔쳐 타고 북한으로 넘어가려다가 붙잡힌 30대 남성이 남북통일의 가교 역할을 하기 위해 월북을 시도했다는 진술을 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인천해양경찰서는 국가보안법상 잠입·탈출, 절도 등 혐의로 지난 22일 구속 기소된 39살 A 씨가 방송통신대를 다니면서 배운 지식을 바탕으로 통일에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해 북한으로 가려고 했다는 취지로 진술했다고 밝혔습니다.

A 씨는 또 월북을 결심한 시점은 올해 초이고, 육지에서 월북이 어려워 바다에서 시도하게 됐다는 진술도 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A 씨는 월북 시도 3개월 전까지는 정수기 판매 회사에 다니면서 일했지만, 이후엔 별다른 직업이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A 씨는 지난달 16일 오후 8시쯤 인천시 옹진군 백령도 용기포신항에 정박해 있던 1.33t급 모터보트를 훔쳐 타고 월북하려 한 혐의로 구속 기소됐습니다.



YTN 우철희 (woo7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