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발생 및 예방접종 현황
확진 303,553명완치 269,132명사망 2,456명
1차 접종 38,091,953명접종률 74.2%

"문자 수상" 지하철 옆자리 승객 신고로 마약사범 '덜미'

사회 2021-07-24 16:04
AD
지하철 옆자리에 앉은 승객의 신고로 마약을 거래하려던 남성이 덜미를 잡혔습니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20대 남성 A 씨를 마약류 관리법 위반 혐의로 현행범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A 씨는 어제(23일) 저녁 7시 50분쯤 서울 서초동에서 대마를 거래한 혐의를 받습니다.

당시 지하철에 탄 A 씨가 누군가와 마약 관련 은어를 쓰며 문자 메시지를 주고 받는 걸 우연히 목격한 옆자리 승객이 경찰에 신고하면서 범행이 발각됐습니다.

신고한 승객은 현직 판사로 마약사범의 재판을 진행했던 터라 관련 은어를 알고 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YTN 김철희 (kchee2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