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발생 및 예방접종 현황
확진 354,355명완치 327,592명사망 2,788명
1차 접종 40,847,884명접종률 79.5%

윤석열·원희룡, 이재명 공세 강화..."정통성 가장 취약"

정치 2021-10-14 09:43
AD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만일 민주당 이재명 경기지사가 대통령이 되면 그 정부는 87년 이후 정통성이 가장 취약한 정부가 될 것이고, 이는 대한민국을 격랑으로 몰아넣는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윤 전 총장은 자신의 SNS에서 여러 정황을 볼 때 이 지사가 대장동 개발 의혹의 공동정범인 게 명백하고 이 지사 측근들이 구속되거나 구속 직전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윤 전 총장은 민주당 내에서도 많은 우려가 나오고 있고 민주당의 한 의원 말대로 유력 대선 후보가 구속되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질지도 모른다며 그렇게 된다면 정파적 유불리를 떠나 국가적 수치이자 국민적 불행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원희룡 전 제주지사도 SNS에서 이 지사를 향해 즉각 국정감사 자료를 제출하고 적극적인 태도로 임하라며 경기도 국정감사장을 변명의 장으로 만들려는 잔꾀는 국민에게 통하지 않는다고 지적했습니다.

YTN 박서경 (psk@ytn.co.k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