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발생 및 예방접종 현황
확진 457,612명완치 400,585명사망 3,705명
1차 접종 42,593,798명접종률 82.9%

[자막뉴스] 확진자 다시 발생하자...올림픽 앞둔 중국의 초강력 조치

자막뉴스 2021-10-25 23:32
AD
이번 재확산의 진원지 네이멍구 자치구 어지나치 지역입니다.

단 1주일 동안 3만5천 명 주민 모두가 핵산검사를 4번씩 받았습니다.

시내는 인적이 뚝 끊겼습니다.

사람들이 집 밖으로 나오지 못하게 한 데다 상가 와 학교도 모두 문을 닫았기 때문입니다.

네이멍구 관광을 왔던 여행객 만 명도 거의 일주 일째 숙소에서 꼼짝없이 격리하고 있습니다.

[왕훙웨이 / 네이멍구자치구 아라선멍 발전개혁위 부주임 : (호텔에 격리 중인 여행객에게 무료로 밥과) 라면, 햄,생수를 제공하고 여관,민박 체류자들의 생활도 보장하고 있습니다.]

수도 베이징에서도 확진자가 발생한 아파트단지는 완전 봉쇄됐습니다.

정문 앞에는 배달온 음식과 생필품들이 수북하게 쌓여있습니다.

핵산 검사 때가 아니면, 주민 2만3천 명은 단 한 명도 외출을 할 수 없습니다.

배달 물품은 방역복을 입은 관리 요원들이 집집마다 갖다 주고 있습니다.

[양잉 / 베이징시 창핑구 확진자 발생 아파트 단지 서기 : 집집마다 찾아가 문을 두드리고 또 인터넷 공식 계정이나 단톡방을 통해서 공지를 하고 있습니다.]

베이징시는 마라톤 행사를 비롯한 큰 행사를 대부분 연기하거나 취소했습니다.

단체 관광은 전면 금지했습니다.

베이징 거주자라 하더라도 감염지역을 다녀왔다면 귀가조차 하기 어렵습니다.

최근 일주일 동안 베이징시의 누적 감염자는 약 20명.

하지만 동계올림픽이 100일 정도 남은 시점 이어서 당국은 방역에 신경이 곤두서있습니다.

각국이 조금씩 일상으로의 복귀를 시도하고 있는 가운데, 중국은 봉쇄와 이동 금지 같은 엄격한 방역을 여전히 고수하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YTN 강성웅입니다.


촬영편집: 고광
자막뉴스: 박해진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