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포스코, '네 쌍둥이' 아빠 직원 육아 지원

경제 2022-09-28 17:37
AD
포스코가 지난해 첫째 아이에 이어 지난달 네 쌍둥이를 얻은 직원의 양육을 돕기 위해 출산 장려금 2천만 원과 200만 원 상당의 육아용품을 지급하고, 네쌍둥이가 첫돌을 맞이할 때까지 자녀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습니다.

포항제철소 화성부 김환 사원과 박두레 씨 부부는 지난달 24일 서울대병원에서 자연 분만으로 네 쌍둥이를 출산했습니다.

네 쌍둥이를 임신할 확률은 100만분의 1로 극히 희박하고, 두 쌍의 일란성 쌍둥이를 동시에 임신할 확률은 7천만분의 1에 달할 정도로 희귀한 사례입니다.



YTN 이승윤 (risungyoo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