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곧 돌아오겠다"며 출국한 윤지오, 결국...

자막뉴스 2019-09-26 08:53
AD
경찰이 캐나다에 머물고 있는 윤지오 씨에 대해 체포영장을 신청했습니다.

앞서 세번이나 출석을 요구했지만 응하지 않고 있다는 겁니다.

고 장자연 씨 사망 사건과 관련해 유일한 증인을 자처했던 윤 씨는 자신에 대한 고소, 고발이 접수된 뒤 돌연 캐나다로 출국했습니다.

어머니 건강 때문이라며 곧 돌아오겠다고 했지만 이후 귀국하지 않았습니다.

윤지오 씨는 거짓 증언으로 고 장자연 씨의 명예를 훼손했다는 이유로 고소를 당한 상태입니다.

또, 후원금을 낸 사람들은 돈을 돌려달라며 사기 등의 혐의로 고소장을 접수했습니다.

윤 씨는 그러나 SNS를 통해 한국에 갈 상황이 아니고, 캐나다 현지 경찰로부터 보호받고 있다며 귀국할 뜻이 없음을 밝혔습니다.

경찰이 강제수사에 나섰지만, 윤 씨가 버티면 딱히 방법이 없다는 점은 여전히 고민입니다.

검찰은 일단 보완 지시를 내렸지만, 경찰은 조만간 체포영장을 재신청할 것으로 보입니다.

취재기자 : 김다연
영상편집 : 오훤슬기
자막뉴스 : 육지혜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