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태어난 지 25일 된 아기를...CCTV에 찍힌 산후도우미의 만행

자막뉴스 2019-11-01 09:34
AD
침대 위 아기 이불을 헤치고 들어오는 산후도우미.

태어난 지 25일 된 아기 몸을 홱 돌리더니, 좌우로 심하게 흔듭니다.

아기를 번쩍 들어 올리는가 하면, 다시 눕힐 때는 아무렇지도 않게 툭 던집니다.

청소기를 돌리다가, 아기 몸이 뒤집힐 정도로 세게 밀어버립니다.

학대는 이 정도로 끝나지 않았습니다.

같이 누워서 달래는 듯하다가 돌변해 아기를 세게 때립니다.

아기가 잠을 안 잔다고 신경질적으로 밀치다가 엉덩이를 세차게 때립니다.

[산후 도우미 : 자 거라 자! 이놈의 ○○, 왜 못 자느냐?]

놀란 아기는 울음을 터뜨립니다.

학대 장면은 부모가 뭔가 석연치 않아 설치한 CCTV 앱에 고스란히 찍혔습니다.

한 시간 반 정도 촬영됐는데, 폭행이나 학대를 한 장면만 최소 9건이었습니다.

[피해 아기 부모 : 제가 외출하는 날은 유독 애가 잠도 안 자고 저한테 더 안아달라고 그러고 보채고 이래서 혹시 모르니까 안 믿고 한 번만 해보자 해서 저희가 (CCTV) 설치를 해서 본 거에요.]

아기 부모는 보건소를 통해 소개받은 산후도우미가 학대를 저질렀다며, 분통을 터뜨렸습니다.

피해 아기는 대학병원으로 옮겨져서 치료받고 있습니다.

부모의 신고를 받은 경찰은 해당 산후도우미를 불구속 입건하고 학대가 더 있었는지 수사하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 나현호
영상편집 : 김경록
자막뉴스 : 육지혜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