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9,887명완치 5,567명사망 165명
검사 누적 421,547명

[자막뉴스] '한국인 14명 탑승' 日 크루즈선 확진자, 무려...

자막뉴스 2020-02-11 09:32
"日 크루즈선에서 감염자 추가로 60여 명 확인"
"기존 확인된 감염자 포함 선내 감염자 130여 명"
日, 의심 증세자 선별 검사에서 전원 검사로 전환
AD
일본 요코하마 앞바다에 정박한 대형 크루즈선 안에서의 신종 코로나 감염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발열과 기침 등 의심 증세를 보인 340여 명에 대한 검사에서 이미 70명의 감염자가 확인됐는데 나머지 일부 탑승자 검사에서 무더기 감염이 또 확인됐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습니다.

일주일도 안 돼 크루즈선 안에서만 100명을 훌쩍 넘는 감염자가 나온 것입니다.

크루즈선 이외 감염자까지 포함하면 일본 내 감염자는 총 150명을 넘게 됐습니다.

배 안에 약 3,600명이 사실상 격리돼 있고 의심 증세를 보이는 사람도 계속 나오고 있어 감염자 수는 더 늘어날 가능성이 큽니다.

이런 가운데 일본 정부는 배 안에 남아 있는 모든 사람을 대상으로 신종코로나 감염 여부를 검사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는 발열 기침 증세를 보이거나 감염자와 밀접하게 접촉한 사람에 대해서만 선별적으로 검사를 해왔는데 검사 대상을 3,600여 명 전원으로 확대하겠다는 것입니다.

시기는 선내 첫 발병 후 잠복 기간이 끝나는 다음 주 중반이 될 것이라는 뜻도 내비쳤습니다.

이 같은 방침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습니다.

이제 와서 전원 검사로 바꾸려는 건 너무 늦은 대응이라는 것입니다.

잠복기가 끝나는 다음 주가 아니라 당장 시행하라는 목소리도 커지고 있습니다.

배 안에는 우리 국민 14명도 머물고 있습니다.

아직 감염되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지만 계속되는 선상 격리 때문에 답답함을 호소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취재기자 : 황보연
영상편집 : 사이토 신지로
자막뉴스 : 육지혜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D-13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