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11,668명완치 10,506명사망 273명
검사 누적 990,960명

[자막뉴스] 전주 여성 실종에서 시작된 사건, 알고 보니 '연쇄 살인'

자막뉴스 2020-05-15 09:00
30대 女 실종 후 시신으로…피의자는 친구 남편
첫 번째 범행 나흘 만에 두 번째 살인
랜덤채팅 앱으로 불러내 살해…완주에 시신 유기
검찰, 추가 범행 가능성 열어놓고 수사
AD
애초 한 여성의 실종에서 시작된 사건, 알고 보니 그 실체는 연쇄 살인이었습니다.

CCTV에 포착된 영상을 끝으로 지난달 14일 밤 전북 전주에서 실종된 30대 여성.

이 여성은 친구 남편인 피의자 31살 A 씨에 의해 금팔찌 등 금품을 빼앗겼고, 끝내 살해됐습니다.

그리고 첫 번째 범행 나흘 만인 지난달 18일, A 씨는 이번엔 랜덤채팅 앱에서 알게 된 부산에 사는 20대 여성을 전주로 불러냈습니다.

이후 이 여성을 자신의 차에 태우고 다니다 살해했고, 시신은 완주군 상관면에 역시 유기했습니다.

결국, A 씨는 지난달 19일 경찰에 붙잡히면서 끔찍한 범행을 멈췄습니다.

두 번째 피해 여성의 시신이 발견된 곳입니다.

줄곧 혐의를 부인하던 피의자는 결국 검찰 단계에서 두 여성 모두 자신이 살해했다고 자백했습니다.

이제 수사의 초점은 A 씨의 추가 범행 여부입니다.

검사 4명과 수사관 6명으로 팀을 꾸린 전주지검은 추가 피해자가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수사하고 있습니다.

또 이번 주 안에 A 씨를 재판에 넘기기 위해 조사에 더욱 속도를 낼 방침입니다.

취재기자 : 김민성
촬영기자 : 여승구·최지환
자막뉴스 : 육지혜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