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25,955명완치 23,905명사망 457명
검사 누적 2,552,264명

[자막뉴스] 신발만 남긴 채 사라진 공무원, 북한에서 발견됐다?

자막뉴스 2020-09-24 04:30
AD
지난 21일 낮 12시 51분 쯤

소연평도 남방 2km 해상에서 목포 서해어업지도관리단 소속 47살 A 씨의 실종신고가 접수됐습니다.

어업지도선에 함께 타고 있던 동료들이 A 씨가 보이지 않자 실종 신고를 해온 겁니다.

A 씨는 당시 꽃게 철을 맞아 해경과 해군 등과 함께 어업지도 업무를 수행 중이었습니다.

어업지도선엔 18명이 타고 있었고, 배 안에선 A 씨의 신발만 발견됐습니다.

군과 경찰은 항공기와 선박 등을 동원해 당일 오후부터 수색에 나섰지만 아직 찾지 못했습니다.

국방부는 이튿날인 그제 오후 A 씨가 북한 해역에서 발견된 정황이 포착돼 정밀 분석 중에 있다고 밝혔습니다.

실종된 지 만 하루가 지난 시점에 A 씨로 추정되는 인물이 북한 해역에서 포착된 겁니다.

다만 생존 여부에 대해서는 확인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사실이라면 A 씨가 조류에 휩쓸려 북측으로 넘어갔을 가능성이 높은 가운데, 군 당국은 월북 가능성도 열어두고 구체적인 경위를 파악 중입니다.

이어 북측에 대해서도 사실관계를 확인하겠다고 밝혀, 지난 6월 대북전단 문제로 차단된 남북 군 당국 간 채널이 가동될지 주목됩니다.

취재기자ㅣ김문경
영상편집ㅣ박정란
그래픽ㅣ이은선
자막뉴스ㅣ이미영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