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72,729명완치 58,253명사망 1,264명
검사 누적 5,061,290명

조선 왕실 후손, LA서 138억원 대저택 매입

SNS세상 2020-12-04 09:25
조선 왕실 후손, LA서 138억원 대저택 매입
ⓒLA 부동산 업체 트위터
AD
조선 왕실의 후손인 재미교포 사업가가 미국 캘리포니아주에 138억 원짜리 고급 저택을 매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일간 로스엔젤레스타임스(LAT)는 지난 2일(현지 시간) "한국 (조선) 왕실 가족이자 가상 사설망(VPN) 서비스업체 PIA를 창업한 앤드루 이 대표가 캘리포니아주 사우전드오크스시(市)에 위치한 저택을 1천260만 달러(약 138억 원)에 매입했다"고 보도했다.

LAT는 1,300㎡ 규모의 프랑스풍 저택 내부에 7개 침실과 13개 욕실, 와인 시음실, 영화관, 체육관 등이 있으며, 야외에는 테니스장과 고급 풀장을 갖추고 있다고 전했다.

미국 인디애나주 인디애나폴리스에서 태어난 앤드루 이 대표는 고종의 친손자이자 마지막 황손으로 알려진 이석 황실문화재단 이사장이 황세손으로 지명한 인물이다.

이 대표는 자신의 부친이 조선 왕실 후손이라는 사실을 지난 2013년에서야 알게 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를 계기로 이 대표는 당시 미국에 체류하던 이석 이사장과 인사를 나눴고, 이 이사장은 이 대표를 자신의 후계자로 지명했다.

이 이사장은 지난 2018년 베벌리힐스의 한 식당에서 이 대표를 왕세자로 책봉하는 예식을 열기도 했다.

YTN PLUS 이은비 기자
(eunbi@ytnplus.co.k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