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114,115명완치 104,006명사망 1,797명
검사 누적 8,396,067명

[자막뉴스] "성폭행 당했어도 잊어야" 중학교 교사의 충격 막말

자막뉴스 2021-03-23 02:14
AD
"네가 만약 초등학교 때 성폭행을 당했어도 잊어버리는 거야."

"시험보다 오줌을 쌌어도 그건 다 잊어버리는 거야."

대전의 한 공립중학교 교사가 정규 수업시간에 한 발언이라며 교육지원청에 접수된 민원 내용입니다.

해당 교사가 교실에서 마스크를 몇 분 동안 쓰지 않은 상태로 말하고 기분 나쁜 사례의 대상으로 학생 이름을 언급했다는 주장도 있었습니다.

최근 스포츠계와 연예계 논란과 관련해서도 노력을 안 한 사람들이 질투 나서 그런 것이라는 발언까지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해당 수업은 초등학교를 졸업하고 중학교에 올라온 1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지난 19일 진행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학교 측은 학생들이 올해 목표를 세우고 의지를 다지는 수업 과정이었고, 해당 교사가 새로운 시작을 강조하려고 한 말들이 의도와 다르게 전달돼 오해가 있었던 것 같다고 밝혔습니다.

또, 수업이 진행되는 교실에 해당 교사가 혼자 있으면서 마스크를 벗고 있었지만, 수업이 시작되면 마스크를 착용했다고 해명했습니다.

[학교 관계자 : 일단 선생님께서는 본인의 의도와 다르게 그게 아이들에게 전달된 것에 대해서 굉장히 충격도 받고 안타깝게 생각하시고…. 아이들이 그렇게 받아들였다면 마땅히 아이들에게 사과하고….]

학교 측은 당시 수업을 들은 5개 반 학생들에게 정확한 사실관계를 파악하기로 했으며, 교육지원청도 진상조사에 나섰습니다.

앞서 지난해 대전의 또 다른 중학교에서는 같은 과목 수업 시간에 교사가 돈을 받고 손님과 잠을 자는 일본 신종직업을 소개해 물의를 빚기도 했습니다.

취재기자ㅣ이상곤
촬영기자ㅣ장영한
그래픽ㅣ이은선
자막뉴스ㅣ이미영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