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발생 및 예방접종 현황
확진 496,584명사망 4,077명
1차 접종 42,822,222명접종률 83.4%

[자막뉴스] 급속 확산 위기...코로나 '슈퍼 변이' 등장

자막뉴스 2021-11-26 07:09
AD
남아공에서 이달 초만 해도 일일 코로나 확진자는 100명대에 머물렀지만 최근 천200명대로 치솟았습니다.

남아공 보건당국은 이러한 기하급수적 증가의 배경으로 '델타 변이'와는 다른 새 변종을 지목했습니다.

인구가 많은 북동부 하우텡 주에서 코로나 변종이 빠른 속도로 퍼지고 있고, 다른 8개 주에서도 관찰됐습니다.

남아공 과학자들은 'B.1.1.529'로 불리는 새 변이 바이러스를 발견하고 시료 100건도 확인했습니다.

이 변종은 아프리카 보츠와나에서 처음 나왔고, 남아공을 여행한 홍콩 남성도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매우 다양한 유전자 변이를 갖춰 인체의 면역체계를 쉽게 허물고 전염력도 강한 현상이 초기 단계에서 관찰됐습니다.

이 변종은 스파이크 단백질에 유전자 변이 32개를 갖고 있어서 면역 체계가 바이러스를 공격하기가 더 어려워질 수 있다고 영국 가디언 신문이 분석했습니다.

바이러스는 스파이크 단백질을 이용해 숙주 세포로 침투하므로 기존 백신은 여기에 작용하는 방식입니다.

인체면역결핍바이러스, HIV 감염 등으로 면역 체계가 약화한 만성 질환자의 몸에서 변종이 일어났을 가능성이 있다는 분석도 영국 학계에서 나왔습니다.

남아공 과학자들은 새 변종의 전염력 등을 더 살펴야 한다면서 앞으로 수일에서 수주가 급속 확산의 분수령이 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YTN 이광엽입니다.


영상편집: 고창영
그래픽: 이강규
자막뉴스: 박해진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