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이로운 소문’ 유선동 감독, OCN ‘배드 앤 크레이지’ 연출 맡는다(공식)

방송 2021-03-31 16:41
OCN 역사상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흥행 신드롬을 일으켰던 ‘경이로운 소문’의 유선동 감독이 새로운 작품으로 돌아온다.

31일 OCN 관계자는 YTN star에 “유선동 감독이 OCN ‘배드 앤 크레이지’ 연출을 맡는다”라고 밝혔다. ‘배드 앤 크레이지’는 속물 형사로 살아온 주인공이 정의롭지만 성격 있는 또 다른 인격이 깨어나며 사회정의를 구현하는 히어로물이다.
ⓒ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연예 스포츠
국경 없는 영상
알려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