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하지원, '나무는 서서 죽는다' 여주인공 낙점…2년 만의 안방 컴백

방송 2022-04-22 16:05
배우 하지원 씨가 새 드라마 '나무는 서서 죽는다' 여주인공으로 낙점됐다.

오늘(22일)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하지원 씨는 최근 KBS 2TV 새 드라마 '나무는 서서 죽는다(연출 윤상호·극본 조성걸)' 여주인공 '세연' 역할을 제안받고 출연을 확정했다.

'나무는 서서 죽는다'는 북에서 온 시한부 할머니의 마지막 소원을 이뤄주기 위해 귀순한 손자를 연기하는 한 남자의 연극에 얽힌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하지원 씨는 1996년 KBS 드라마 '신세대보고-어른들은 몰라요 로 데뷔했으며 드라마 '다모', '발리에서 생긴 일', '황진이', '시크릿 가든', '기황후', '병원선', '초콜릿', 영화 '해운대', '코리아'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넓은 스펙트럼을 쌓아왔다.

지난 2020년 JTBC '초콜릿', 2021년 '드라마월드'에 출연했으며, 약 2년 만에 안방극장에 컴백하게 됐다. 작품에서 다채로운 캐릭터 소화력과 흡인력 있는 연기로 사랑받아온 만큼, 이번 작품을 통해 새로운 인생작을 쓸지에 관심이 쏠린다.


[사진출처 = OSEN]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연예 스포츠
해외토픽
알려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