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현직 의사 파격 주장...“의사 많으면 고통스러운 삶 연장될 뿐” [지금이뉴스]

지금 이 뉴스 2024.02.27 오후 03:18
AD
정부의 의대 증원 확정으로 의사들의 반발이 이어지는 가운데 한 의사 유튜버가 “의사가 많아지면 고통스러운 삶이 연장될 뿐”이라고 주장했다.


구독자 20만 명을 보유 중인 한 의사 유튜버는 지난 22일 ‘OECD 평균 의료 준비가 되셨나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 영상에서 A 씨는 “의대 증원이 의료 서비스 개선을 위한 해결책이 아니다”라며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통계와 우리나라를 비교하면 의대 증원이 필요하지 않다는 취지의 주장을 펼쳤다.

이어 A 씨는 “지금 고령화가 급속도로 진행되기 때문에 의사를 늘려야 한다고 주장하는 분들이 많은데 이분들은 인간이 어떻게 늙어서 어떻게 죽어가는지 잘 모르는 것”이라며 “노년에 인간으로서 존엄성을 지키는 삶을 살기 위해 필요한 건 의사가 아니라 간병인이다. 의사가 많으면 고통스러운 삶만 연장될 뿐”이라며 영상을 끝맺었다.

한편 보건복지부는 27일 주요 99개 수련병원을 점검한 결과 소속 전공의의 약 80.6% 수준인 9천909명이 사직서를 제출했다.

이들의 사직서는 모두 수리되지 않았으나 전공의 중 72.3%가 근무지를 이탈한 것으로 파악됐다.


기자 | 곽현수
AI 앵커 | Y-ON
자막편집 | 박해진

#지금이뉴스


YTN 곽현수 (abroad@ytn.co.kr)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1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76,008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134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