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국제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바이든, 트럼프 대중국 관세 '묻고 더블'...중국때리기 경쟁

2024.05.15 오후 11:07
바이든, 트럼프 때보다 강화된 대중국 관세 발표
트럼프 "바이든 관세 미흡…적용 품목 확대해야"
중국 "관세 취소해야…필요한 모든 조처 할 것"
AD
[앵커]
미국 정부가 중국산 전기차 등에 대한 관세를 4배까지 올리겠다고 발표하면서 2차 무역전쟁의 포문을 열었습니다.


중국 정부가 보복을 예고한 가운데 트럼프 전 대통령은 바이든의 대중국 관세가 미흡하다고 비판했습니다.

워싱턴 권준기 특파원입니다.

[기자]
트럼프 때 만들어진 대중국 관세를 유지할지 말지 검토하겠다던 바이든 행정부가 더 강력한 관세 정책을 발표했습니다.

중국산 전기차 관세를 기존 25%에서 100%로 네 배 올리고 반도체와 태양광 전지 등은 50%로 두 배 올리겠다고 밝혔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중국이 경쟁이 아닌 부정행위를 하고 있다며 높은 관세가 불가피한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조 바이든 / 미국 대통령 : 중국은 막대한 보조금을 지급해 중국 기업이 전 세계 수요보다 훨씬 많은 제품을 생산하도록 만들고 남는 물건을 부당하게 값싼 덤핑으로 판매하고 있습니다.]

그러면서 트럼프 전 대통령은 미국의 첨단 기술과 일자리를 보호하지 않아 결국 중국의 위협을 키웠다고 지적했습니다.

[조 바이든 / 미국 대통령 : 트럼프는 중국을 오랫동안 먹여 살렸습니다.]

법정으로 향하던 트럼프 전 대통령은 자신의 대중국 관세를 바이든이 4년 뒤에야 좇고 있다며 여전히 미흡하다고 평가했습니다.

바이든이 집중한 친환경과 첨단 산업 외에도 더 많은 품목에 높은 관세를 매겨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 전 미국 대통령 : 진작에 했어야 할 일입니다. 하지만 다른 자동차에도 동일한 조치를 취해야 하고 다른 많은 품목에 관세를 부과해야 합니다. 지금 중국이 우리 점심을 뺏어 먹고 있어요.]

중국 정부는 추가 관세를 취소하지 않으면 필요한 모든 조처를 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왕원빈 / 중국 외교부 대변인 : 중국은 항상 WTO 규칙을 위반하는 일방적인 관세 인상에 반대하며, 정당한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필요한 모든 조처를 취할 것입니다.]

WTO 제소와 희토류 등에 대한 수출 통제 등 보복 조치를 예고한 것으로 관측됩니다.


4년 전만 해도 트럼프의 고율 관세를 국민에 대한 세금이라고 비판했던 바이든,

미국 언론들은 결국 '중국 때리기'가 표에 도움이 된다는 판단을 한 것이라고 분석했습니다.

워싱턴에서 YTN 권준기 입니다.


YTN 권준기 (jkwo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AD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5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68,640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44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