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31,735명완치 26,825명사망 513명
검사 누적 2,966,405명

소방헬기 추락 2명 사망...호이스트로 부상자 올리다 사고

전국 2020-05-01 16:09
AD
[앵커]
오늘 낮 지리산 천왕봉에서 산악사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헬기가 추락했습니다.

이 사고로 구조대원들은 크게 다치지 않았지만 헬기 밑에 있던 보호자와 환자 등 2명이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박종혁 기자!

중상자들이 병원으로 이송됐다는 소식은 앞저 전해드렸는데 2명이 결국 목숨을 잃었다고요?

[기자]
소방헬기 추락 사고로 2명이 숨졌습니다.

65살 조 모 씨와 61살 권 모 씨로 소방헬기로 구조하려던 환자와 보호자입니다.

지금 보시고 계신 영상이 YTN으로 시청자께서 찍으신 영상을 보내주신 영상인데요.

지금 보시면 구조대원이 헬기로 옮겨 타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그런 뒤에 밑에 부상자가 실려 있는 들것을 옮기려고 하는, 그러니까 헬기 위로 호이스트를 이용해서, 간이기중기를 이용해서 옮기려고 하는 작업이 진행되는데요.

석연치 않게 헬기 밑에서 부상자가 실려 있는 들것이 올려오지 않고 있습니다.

그러면서 점점 고도가 떨어지는 모습을 볼 수가 있는데요.

보통은 부상자를 헬기를 착륙할 수 없는 장소이기 때문에 지금 이곳이 천왕봉 인근 산악지역이어서 착륙할 수 없어서 간이 기중기로 부상자를 들것에 실어서 헬기로 옮기는 작업인데 지금 보시는 것처럼 헬기가 고도가 점점 떨어지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밑에 보면 구조자가 있고요.

그러면서 지상으로 추락하는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

헬기 블레이드, 그러니까 계속 헬기가 중심을 잃으면서 두 날개가 지상에 부딪히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그러면서 지상에서 기다리고 있던 부상자와 또 부상자의 보호자가 헬기의 블레이드에 다쳐서 충격으로 숨진 것으로 지금 파악되고 있습니다.

헬기가 추락하면서 연기가 퍼졌고 파편들이 튀면서 등산을 하던 등산객들이 피하는 모습도 볼 수 있습니다. 사고 당시 헬기에는 기장 등 소방대원 5명이 타고 있었고 아래에서 말씀드린 것처럼 환자 조 씨와 보호자 권 씨가 있었습니다. 헬기는 15m 상공에서 환자를 호이스트로 올리던 중 지면으로 불시착했고 지상에 대기 하고 있던 환자의 보호자가 헬기의 주날개에 부딪혔습니다.

다행히 헬기에 타고 있던 소방대원 5명은 크게 다치지 않았다고 소방당국이 밝혔습니다.

추락 장소는 지리산 천왕봉 인근으로 파악됩니다.

사고 헬기는 오전 11시 18분쯤 지리산 천왕봉 인근에서 환자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받고 구조를 위해 11시 28분에 출동했습니다.

이후 11시 50분쯤 현장에 도착했고 구조작업을 벌이다가 불과 10여 분 만에 낮 12시 7분쯤 추락했습니다.

추락한 헬기에서 폭발은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사고가 난 헬기는 시콜스키 S-76 기종으로 전해졌는데요, 탑승 가능 인원은 모두 14명인 것으로 파악됩니다. 소방당국도 현장으로 구조대를 급파했습니다.

시청자께서 앞서 보여드린 영상을 다시 한 번 보면서 사고 당시 추락 헬기가 추락하는 사고 당시 상황을 설명드리겠습니다.

지금 보시면 헬기가 한 15m 상공에서 떠 있는 화면이 보이시고요.

밑에 구조대원이 부상자를 들것에 옮겨서 헬기로 옮길 수 있는 갈고리에 실어서 장치를 연결해서 옮기려고 구조작업을 시도하는 과정을 볼 수 있습니다.

그런데 헬기가 고도를 점점 조금씩 낮춰가면서 이유를 알 수 없지만 고도가 떨어지면서 지상으로 부딪치는 과정이 지금 보여지고 있는 영상입니다.

지금 보시면 구조대원이 바깥 난간에 기대서 뭔가 작업이 제대로 진행되지 않는 것처럼 보이는데요.

시간이 계속 걸리고 있습니다.

그러면서 헬기의 고도는 지금 보시는 것처럼 점점 떨어지고 있고 조금 뒤에 보시면 지상으로 추락하는 모습이 보입니다.

지금 보시는 것처럼 들것으로 부상자를 옮기는 과정에서 갑자기 중심을 잃고 헬기가 지상으로 떨어지는, 추락하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헬기조종사가 지금 중심을 잡으려고 해도 여의치 않고 지금 보시는 것처럼 결국 지상으로 추락했고 주날개가 땅으로 부딪쳤습니다.

부딪치면서 파편들이 주위로 사방에 퍼지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이 과정에서 밑에서 기다리던 부상자와 보호자 권 씨가 날개에 부딪혀서 심정지 상태가 왔고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습니다.

지금 이 사고 헬기, 2013년에 서울 삼성동에서 헬기 추락사고가 있었는데요.

당시 기장과 부기장이 숨진 그런 사고가 있었는데 당시 헬기도 시콜스키사에서 만들었던 S-76 기종입니다.

대신 인승이 그러니까 탑승할 수 있는 인원이 적은 것으로 전해졌는데 같은 기종은 아니지만 같은 기종급에 속하는 그런 헬기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자세한 소식은 확인이 되는 대로 다시 전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지금까지 경남취재본부에서 YTN 박종혁입니다.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