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문 대통령이 조국 임명하며 밝힌 '정면 돌파' 의지

자막뉴스 2019-09-10 08:16
AD
문재인 대통령이 고심 끝에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을 공식 발표했습니다.

조 장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뒤 대국민 담화를 통해 배경을 직접 설명했습니다.

찬반 대립과 국민 분열 우려로 깊이 고민했지만, 원칙과 일관성을 지키는 게 중요하다는 판단이었습니다.

[문재인 / 대통령 : 본인이 책임져야 할 명백한 위법행위가 확인되지 않았는데도 의혹만으로 임명하지 않는다면 나쁜 선례가 될 것입니다.]

조 장관의 가족에 대한 검찰 수사를 두고 제기되는 우려에 대해서도 언급했습니다.

검찰 수사나 장관 직무 수행이 어려울 것이라는 걱정도 있지만, 공정한 수사에 대한 믿음을 밝혔습니다.

[문재인 / 대통령 : 검찰은 이미 엄정한 수사 의지를 행동을 통해 의심할 여지 없이 분명하게 보여주었습니다.]

문 대통령은 개혁성이 강한 인사일수록 인사 청문 과정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 답답함을 토로했습니다.

또, 공정의 가치에 대한 국민의 요구를 다시 한 번 절감했다며 고교 서열화와 대학 입시 등 교육 분야 개혁을 강력히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민정수석에서 물러난 후 40여 일 만에 다시 청와대를 찾은 조 장관은 내내 굳은 표정이었습니다.

조 장관과 함께 지난달 초 지명된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등 6명도 임명장을 받았습니다.

문 대통령이 장관 임명장을 수여식을 생중계하고, 대국민 담화까지 발표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조국 장관 임명에 대한 찬반 논란이 뜨거운 상황에서 직접 국민을 설득해 난관을 돌파하겠다는 의지로 해석됩니다.

취재기자ㅣ김도원
촬영기자ㅣ박진수 강영관
영상편집ㅣ이영훈
자막뉴스ㅣ서미량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