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사회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상가에서 '음란행위' 경찰관 입건...작년엔 여성 신발 냄새 맡다 들켜

2023.03.19 오후 03:12
AD
지난해 인천에 있는 학원에서 여성 신발 냄새를 맡다가 붙잡혔던 현직 경찰관이 이번에는 상가 건물에서 음란 행위를 하다가 경찰에 적발됐습니다.


인천 삼산경찰서는 공연음란 혐의로 강화경찰서 소속 30대 A 순경을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A 순경은 지난 16일 낮 12시 50분쯤 인천 삼산동에 있는 상가 건물 화장실 앞에서 음란 행위를 한 혐의를 받습니다.

A 순경을 임의동행한 경찰은 인적사항을 확인한 뒤 귀가시켰습니다.


경찰은 조만간 A 순경을 다시 불러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할 방침입니다.

앞서 A 순경은 지난해 5월 인천 서구에 있는 학원에서 신발장에 있는 여성 신발 냄새를 맡다가 건조물 침입 혐의로 불구속 입건돼 인천 강화경찰서로 전보됐습니다.





YTN 안동준 (eastju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특별 이벤트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50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59,013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59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