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테슬라 내부는 오징어게임"...머스크의 이메일 후 직원들 벌벌 [지금이뉴스]

지금 이 뉴스 2024.05.21 오전 10:08
AD
미국 전기차업체 테슬라가 대규모 해고를 한 달 넘게 진행하면서 직원들이 매일 불안에 떨며 출근하고 있다고 미국 언론이 20일(현지시간) 전했습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자사 인력의 10% 이상을 감축하겠다는 이메일을 직원들에게 보낸 지난달 중순 이후 한 달 넘는 시간이 흘렀지만, 테슬라에서는 여전히 해고 통보가 이어지고 있다고 블룸버그 통신은 전했습니다.

블룸버그는 소식통을 인용해 테슬라의 이번 해고가 적어도 오는 6월까지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앞서 블룸버그는 이번 해고 규모가 테슬라 전체 인력의 20%에 달할 것이라고 전한 바 있습니다.

올해 초 기준으로 전 세계 테슬라 사업장의 직원은 총 14만명이었습니다.

머스크는 아직 직원들에게 감원 절차가 끝났다는 명확한 신호를 주지 않았고, 회사 측은 이메일이나 메시지로 당사자에게 해고 사실을 통보하고 있어 직원들은 매일 아침 불안에 떨며 메시지를 확인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블룸버그는 "테슬라의 한 직원은 이런 분위기를 경제적 어려움에 직면한 사람들이 목숨을 걸고 아이들의 게임에 참가해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 TV 시리즈 `오징어 게임`과 흡사한 것으로 묘사했다"고 전했습니다.

또 테슬라가 충전 인프라를 담당하는 슈퍼차저 팀의 대부분 인력을 해고한 뒤 해당 업무에는 상당한 공백이 생겼다고 남아있는 직원들은 말했습니다.


테슬라의 제품 출시 책임자로 있다가 최근 사직한 리치 오토는 링크트인에 "위대한 기업은 훌륭한 인재와 훌륭한 제품으로 구성되며, 후자(훌륭한 제품)는 기업의 직원들이 번창할 때만 가능하다. 최근 회사와 직원들의 사기를 흔드는 해고는 이러한 조화가 균형을 잃게 했다"는 글을 올렸다가 언론에 보도되자 글을 삭제했습니다.

AI 앵커ㅣY-GO
자막편집 | 이 선

#지금이뉴스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8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63,040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58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