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경제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좋다고 해서 직구했는데"...프로폴리스 항산화 성분 함량 '제각각'

2024.06.11 오후 11:00
AD
[앵커]
최근 프로폴리스 제품을 해외 구매대행을 통해 구입하는 경우가 늘고 있습니다.


그런데 직구 제품의 항산화 관련 성분 함량이 국내 기준보다 지나치게 높거나 낮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장기간 복용하면 오히려 건강에 악영향을 줄 수도 있습니다.

오동건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해외 구매대행으로 살 수 있는 프로폴리스 제품들입니다.

캡슐 형태에서 뿌리는 액상 제품까지 다양합니다.

최근 이처럼 프로폴리스를 해외에서 직접 구매하는 경우가 늘고 있습니다.

포털사이트에서 판매되는 프로폴리스 제품 중 무려 44%가 해외 직구 제품이었습니다.

그런데 한국소비자원이 많이 판매되는 상품 40개의 성분을 조사해보니,

항산화 기능이 있다고 표시한 제품 24개 중 75%인 18개 제품에서 성분 함량에 문제가 발견됐습니다.

캡슐형 14개 제품이 하루 섭취량 20~40mg이란 국내 기준에 미달이거나 초과했고,

액상제품의 경우 검사한 4개 제품 모두 기준에 부합하지 못했습니다.

또, 항산화 기능 성분인 플라보노이드의 함량을 구체적으로 표시한 제품 4개는 모두 함량 미달이었는데,

표시된 함량의 단 1%만 포함한 제품도 있었습니다.

문제는 함량이 초과된 경우입니다.

소비자가 생각보다 많은 양을 섭취할 수 있기 때문인데 건강에 악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허재영 / 목포대 식품공학과 교수 : 과도한 섭취할 경우에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특히나 일부 연구에 따르면 플라보노이드가 고농도로 장기간 지속적으로 복용할 때에는 간 독성을 유발할 수 있다라는 연구 결과들이 많이 있습니다.]

비염이나 감기에 좋다거나 면역력을 높인다는 등의 문구도 지적됐습니다.

건강 기능 개선과 관련된 문구는 일반 제품인 해외 프로폴리스에 사용할 수 없습니다.

[심성보 / 한국소비자원 식의약안전팀 : 조사 대상 40개 중 22개 제품이 감기 예방 등 질병 예방 효과와 면역 강화와 같은 건강기능식품을 오인할 수 있는 표시 광고를 하고 있어 개선이 필요했습니다.]

또 이런 액상 스프레이 6개 제품에서는 알코올 성분이 발견돼 이렇게 음주 측정 전에 복용하게 되면 측정 결과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한국소비자원은 건강 기능을 과도하게 강조한 사업자에 대해서 시정 조치를 권고하고,

해외 직구 시 구매대행사업자가 제시한 플라보노이드 함량 시험성적서를 꼭 확인할 것도 당부했습니다.


YTN 오동건입니다.


촬영기자: 정진현
디자인: 전휘린


YTN 오동건 (odk7982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8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63,040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58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