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안아준 벤탄쿠르...우루과이전에서 빛난 우정

스포츠 2022-11-25 15:21
AD
치열한 승부가 펼쳐진 우루과이전에서 손흥민과 우루과이 선수들의 우정도 관심을 끌었습니다.

손흥민은 경기 시작 전후, 토트넘 동료인 우루과이 벤탄쿠르와 다정하게 포옹하며 서로를 격려했습니다.

우루과이 주장 고딘도 경기 뒤 마스크를 벗은 손흥민의 얼굴을 쓰다듬으며 부상을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YTN 이지은 (je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