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스포츠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윤학길 딸' 윤지수, 사브르 금메달...김우민 '은'

2023.09.26 오후 10:13
background
AD
아시안게임 펜싱 여자 사브르 개인전에서 윤지수가 금메달을 따냈습니다.


윤지수는 항저우 전자대학 체육관에서 열린 결승전에서 중국의 사오야치를 15대 10으로 꺾고 첫 개인 금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프로야구 스타 윤학길 씨의 딸인 윤지수는 2014년 인천과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여자 사브르 단체전 우승에 힘을 보탰습니다.


수영 자유형 1,500m 우승을 기대했던 김우민은 중국 선수에 밀려 은메달을 차지했고,

이은지는 여자 배영 200m 3위로 우리 선수로는 이 종목에서 25년 만에 메달을 획득했습니다.




YTN 이지은 (je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9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60,226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584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