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치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이낙연·임종석·홍영표 접점 모색...'반명 연합' 주목

2024.03.03 오후 09:07
AD
[앵커]
새로운미래 이낙연 공동대표가 더불어민주당 공천에서 배제된 '친문 핵심'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과 홍영표 의원 등을 잇달아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반이재명을 기치로 내건 이른바 '반명 연합' 구축 여부에 관심이 쏠립니다.

김대겸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문재인 정부에 함께 몸담았던 이낙연 대표와 임종석 전 실장이 어제(2일) 비공개로 전격 회동했습니다.

이 대표가 광주 출마 회견을 잠정 연기한다고 공지한 날, 두 사람이 따로 만난 겁니다.

이낙연 대표는 YTN에 이런 사실을 공개하고, 오늘(3일)은 민주당 홍영표 의원과 무소속 설훈 의원과도 통화했다고 말했습니다.

구체적인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지만, 이재명 대표 체제에서 컷오프된 인사들과 선거 연대 방안을 모색했을 것으로 보입니다.

[이낙연 / 새로운미래 공동대표(지난달 28일, YTN 라디오 '신율의 뉴스정면승부') : 결국은 함께하리라고 봅니다. 민주연대라는 우산 밑에서 같이 모이자 하는 방법이라면 여러 가지 방법이 있을 수 있지요.]

민주당을 탈당한 설훈 의원도 이른바 '반명 민주 연합' 결성 가능성에 힘을 실었습니다.

임종석 전 실장과 홍영표 의원 모두 탈당만 결심하면 되는 문제라며, '민주 연합'이란 이름으로 힘을 합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YTN에 밝혔습니다.

홍 의원 역시 SNS에, 이재명 당을 향한 야욕이 비극을 만들었다며 사실상 탈당을 시사했습니다.

이들 친문 핵심 인사를 포함해 비명계 이탈 의원 포섭을 위해 이낙연 대표 측은 새로운미래 당명 포기 등 후속 실행 방안까지 검토하고 있습니다.

[이낙연 / 새로운미래 공동대표 (지난달 28일, YTN 라디오 '신율의 뉴스정면승부') : 법률적으로는 새로운미래 속에 들어와서 이름을 바꾸고 이렇게 하는 방법도 그게 제일 간편한 방법이죠.]

공천을 둘러싼 비주류 의원들의 거센 반발에 당 지도부는 불편한 심기를 숨기지 않았습니다.

[김민석 / 더불어민주당 총선상황실장 : 일부 의원의 탈당 지역에서 탈당 권유와 강요가 이뤄지고 있다는 제보가 있습니다. 탈당 강요는 정당법 등 관련법 위반이고….]

진보 진영 제3지대가 이합집산을 놓고 요동치는 가운데, 보수 진영인 개혁신당의 이준석 대표는 2030 표심과 반도체 벨트 공략에 힘을 쏟고 있습니다.

YTN 김대겸입니다.



촬영기자 : 이상은 박재상
영상편집 : 한수민
그래픽 : 김진호


YTN 김대겸 (kimdk102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1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75,586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137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