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분뉴스] "부담돼요"...우리에게 명절은 '스트레스'다

3분뉴스 2019-02-02 17:45
AD
민족 최대의 명절 설입니다.

누군가에게는 기쁨, 누군가에게는 부담이 되는 명절.

성인남녀 1004명을 대상으로 설 스트레스에 대해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절반이상인 53.9%가 스트레스를 받는다고 답했습니다.

모두가 함께 즐겁지 못하다면 반쪽짜리 명절이 아닐까요?

이번 설에는 모두가 스트레스에서 해방되길 바랍니다.

기획·제작 : YTN PLUS
출연 : YTN 홍성욱 기자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