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76,429명완치 65,478명사망 1,378명
검사 누적 5,469,247명

국산 코로나19 치료제 나오나?...셀트리온 "중증 54% 줄여"

사회 2021-01-14 04:35
국산 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주’ 2상 데이터 공개
코로나 환자의 회복 기간도 줄이는 효과
중증 환자에게는 치료 효과 기대하기 어려울 듯
AD
[앵커]
국내 첫 코로나19 항체 치료제인 '렉키로나주'의 임상 2상 결과가 나왔습니다.

증상이 심하지 않은 환자들에겐 상태 악화를 막고 회복 기간을 단축해줬지만, 중증 환자에 대해서는 치료 효과가 입증되지 않았습니다.

신현준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국내 제약사 셀트리온이 개발 중인 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주'입니다.

경증과 중등증 환자 3백여 명을 대상으로 한 이 치료제의 임상 2상 데이터가 공개됐습니다.

렉키로나주를 투여했더니 중증 환자 발생률이 전체 환자에서는 54% 50대 이상에서는 68% 감소했습니다.

경증이나 중등증 환자에게 코로나19 확진 초기 이 약을 투여하면, 중증으로 악화하는 걸 절반 이상 줄일 수 있다는 뜻입니다.

이뿐만 아니라, 코로나 환자의 회복 기간도 줄이는 효과도 보였습니다.

발열이나 기침 같은 코로나 증상이 사라지는 기간이 렉키로나주 투여군은 5.4일, 가짜약 투여군은 8.8일로 3일 이상 단축됐습니다.

특히 50대 이상 중등증 환자는 회복 기간이 5~6일 이상 줄었습니다.

임상시험 대상자 가운데 중대한 이상 반응을 보이거나 사망한 경우는 없었습니다.

다만 중증 환자에게는 치료 효과를 기대하기 어렵다는 게 전문가들의 의견입니다.

현재까지 국내에서 허가받은 코로나19 치료제는 외국산 렘데시비르가 유일합니다.

[김상봉 / 식품의약품안전처 바이오생약국장 : (렉키로나주는)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표면에 있는 인체 세포 결합 부위에 항체 치료제가 대신 결합함으로써 바이러스가 세포 내로 침투되는 것을 막게 됩니다.]

식약처는 이 치료제의 안정성과 효과가 확인되면, 3상 임상 결과를 나중에 제출하는 조건으로 우선 허가할 계획입니다.

YTN 신현준[shinhj@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