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발생 및 예방접종 현황
확진 354,355명완치 327,592명사망 2,788명
1차 접종 40,847,884명접종률 79.5%

검찰, 대법원에 김만배 출입 기록 요청...재판거래 의혹 수사

사회 2021-10-14 19:25
AD
검찰이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씨와 권순일 전 대법관의 '재판 거래' 의혹 수사를 위해 김 씨 출입기록을 대법원에 요청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서울중앙지검 전담수사팀은 최근 '재판 거래' 의혹 수사에 필요한 자료를 요청하는 협조 공문을 법원행정처에 발송했습니다.

검찰이 협조를 요청한 자료에는 김 씨의 대법원 출입 시간과 출입구 통과 기록 등이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법원행정처 관계자는 검찰의 협조 공문에 아직 회신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국민의힘은 권 전 대법관이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무죄 판결을 주도하고, 화천대유 고문으로 영입되는 과정에서 대주주인 김 씨와 모종의 거래가 의심된다면서 권 전 대법관을 검찰에 고발했습니다.

언론사 법조팀장 출신인 김 씨는 이 후보 판결을 전후로 모두 9차례에 걸쳐 대법원을 방문했고, 이 가운데 8차례는 방문 장소를 권순일 대법관실로 기재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YTN 우철희 (woo7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