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천장 무너져 내린 더현대서울...직원들은 '날벼락'

자막뉴스 2021-11-30 08:59
AD
뻥 뚫린 천장에 뼈대 같은 구조물이 드러나 있고 각종 전선도 어지럽게 매달려 있습니다.

천장에서 그대로 뚝 떨어진 마감재는 상품 진열대 위에 아슬아슬하게 걸쳐 있습니다.

서울 여의도 더현대서울 3층 속옷 매장에서 천장이 무너져 내린 건 오전 11시 15분쯤.

떨어진 마감재 잔해에 맞은 매장 직원 3명은 근처 병원으로 옮겨졌는데, 부상 정도는 심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소방당국은 최근 매장 내부 인테리어 공사 때 붙인 합판 무게를 이기지 못하고 천장 석고보드 마감재가 내려앉은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현대백화점 측은 건물 자체 안전에는 이상이 없다며, 해당 매장 영업을 중단시키고 천장 정밀안전진단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나머지 전체 매장의 천장에 대해서도 이른 시일 안에 안전진단을 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서울지역 백화점 가운데 가장 규모가 큰 더현대서울은 올해 2월에 문을 열었습니다.

개장 첫 주말엔 수많은 인파가 몰려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YTN 김경수입니다.



촬영기자 : 이승주
화면제공 : 서울 영등포소방서
자막뉴스 : 윤현경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