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진하다 물에 빠진 운전자 구하고...홀연히 떠난 '의인'

전국 2022-09-23 22:23
AD
대전에서 운전 강습을 받던 40대 여성의 승용차가 물에 빠지는 사고가 났는데요.

지나가던 시민이 뛰어들어 운전자를 구해낸 뒤, 연락처도 남기지 않고 홀연히 떠났다고 합니다.

영상 함께 보시죠.

주차장에 서 있던 승용차가 갑자기 뒤로 달려가더니, 난간을 부수고 그대로 물에 빠집니다.

운전 강습을 받던 40대 A 씨가 후진 기어를 넣은 상태에서 액셀을 밟으면서 생긴 사고인데요.

승용차는 천천히 떠내려가고 시민들이 모여들던 와중, 한 남성이 구명 튜브를 던지고 강물로 뛰어듭니다.

남성은 A 씨를 물 밖으로 안전하게 구조한 뒤, 때맞춰 도착한 119구조대에 인계합니다.

별다른 부상 없이 8분 만에 구조된 A 씨는 병원도 들르지 않고 무사히 집으로 돌아갔는데요.

남성은 A 씨가 무사하다는 걸 확인한 뒤 인적 사항조차 남기지 않고 홀연히 사라졌습니다.

대전소방본부는 남성이라는 것 말고는 아무 정보가 없는 의인을 찾고 있습니다.



YTN 양동훈 (yangdh0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