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아무 이유 없이 '퍽'... 황당한 남자 변명

자막뉴스 2023-02-07 03:12
AD
하얀 바지를 입은 20대 A 씨가 길바닥에서 돌덩이를 줍습니다.


돌을 숨긴 채 근처에 세워진 차 뒷문을 열려다 열리지 않자 걷기 시작합니다.

A 씨는 10여 미터를 걸어가, 길거리 공연을 보던 시민을 갑자기 돌로 때리더니 그대로 달아납니다.

피해자는 알지도 못하는 A 씨에게 폭행당해 왼쪽 얼굴 광대뼈가 골절되는 중상을 입었습니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 화면을 확인하고 탐문을 거쳐 10시간 만에 A 씨를 긴급체포했습니다.

[강정효 / 제주 동부경찰서 형사과장 : 일면식도 없는 피해자를 돌로 내리쳐 도주한 피의자를 CCTV 50여 대 분석과 탐문으로 모처에서 긴급 체포했습니다.]

이 남성은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진술했습니다.

범행 전에 지인과 함께 범행 장소 근처에서 술을 마신 상태였습니다.


경찰은 A 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구속 수사한 뒤 검찰로 사건을 넘겼습니다.

이번 사건과 관련해 경찰은 심야시간대 집중 순찰 등 범죄예방 활동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YTN 고재형입니다.


촬영기자 : 전대웅
화면제공 : 제주 동부경찰서
자막뉴스 : 최지혜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AD
D-48
민심 2024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에디터 추천뉴스
AD
Y녹취록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