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자막뉴스] 역전한 하이브리드... 전기차 보조금 승부수 띄우나?

자막뉴스 2023.09.22 오후 01:39
AD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국내에 등록한 전기 승용차는 6만 7천6백여 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7%가 줄었습니다.


이에 비해 하이브리드차는 같은 기간 19만 8천 대가 등록해 40% 이상 늘었습니다.

금방이라도 전기차 시대가 올 것처럼 보였는데 숨 고르기에 들어간 모습입니다.

전문가들은 충전 인프라 부족과 하이브리드차에 비해 상대적으로 비싼 차값 때문에 성장 속도가 둔화하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김필수 / 대림대 미래자동차학부 교수 : 충전 에너지 비용 올라가죠. 보조금은 줄어들고 있고, 충전 인프라에 대한 불편함, 이런 여러가지가 모여는 가성비로 인해 전체적으로 인기가 하이브리드로 옮겨갔다고 보고 있는데….]

전기차 보조금은 지난해와 비교해 중대형은 100만 원, 소형은 200만 원이 줄면서 소비자 부담이 더 커졌습니다.

신형 코나의 가솔린 모델은 3120만원, 하이브리드 3495만원, 전기차는 5천만 원이 넘습니다.

전기차 보조금 843만 원을 제해도 하이브리드와 전기차의 가격 차이가 750만 원이 넘습니다.

정부는 국내 전기차 수요를 견인하기 위해 보조금을 늘려 다음 주에 구체적인 내용을 발표할 계획입니다.

추경호 부총리는 기자들과 만나 보조금 지원 대상을 확대하고 인센티브 제도를 강화하는 방안을 찾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충전 인프라가 부족한 상황에서 보조금만 늘린다고 전기차 보급이 확대되긴 어렵다며 주거지역 근처에 급속 충전기 확충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YTN 박홍구입니다.



영상편집ㅣ전자인
그래픽ㅣ김효진
자막뉴스ㅣ최지혜

#YTN자막뉴스 #전기차 #하이브리드 #보조금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AD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4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70,094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377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