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스포츠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이강인 "손흥민 직접 만나 사과"...손흥민도 화답

2024.02.21 오후 12:23
AD
[앵커]
아시안컵 축구대회에서 주장 손흥민과 물리적인 충돌을 빚은 이후 거센 비판에 직면한 이강인이 손흥민을 직접 찾아가 용서를 구했다며 자신의 사회관계망에 사과문을 올렸습니다.


손흥민도 이강인을 용서해 달라며 화답했습니다.

이경재 기자입니다.

[기자]
이강인은 손흥민이 있는 런던으로 찾아가 "긴 대화를 통해 주장의 무게를 이해하고 본인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며 "자신을 반겨주고 응원해준 손흥민에 감사하다"고 적었습니다.

"식사자리에서 절대로 해서는 안 될 행동을 했고, 이런 점들에 대해 깊이 뉘우치고 있다"고 반성했습니다.

손흥민뿐 아니라 "다른 선배 동료들에게도 일일이 연락해 사과를 드렸고, 더욱 올바른 태도와 예의를 갖추겠다"고 자세를 낮췄습니다.

"팬들에게도 실망을 드려 다시 한번 죄송하다"며 "더 노력하고 헌신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글을 맺었습니다.

이강인의 사과문 이후 1시간 반 정도가 지나 손흥민도 화답했습니다.

이강인과 런던에서 함께 찍은 듯한 사진을 올리며 "이강인이 너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 너그러운 마음으로 용서해 달라"고 부탁했습니다.

"자신도 어릴 때 실수를 많이 했다"며 그때 선배들의 도움을 받은 것처럼 "이강인이 보다 좋은 사람, 좋은 선수로 성장할 수 있도록 옆에서 특별히 보살피겠다"고 적었습니다.

일부에서 나오는 '대표팀 편 가르기'에 대한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라며 적극적으로 반박하기도 했습니다.

사건 직후 첫 번째 사과문을 올렸던 이강인은 예상을 넘는 비난 여론에 더 적극적으로 문제 해결 의지를 보인 것으로 풀이됩니다.

사건의 당사자가 훈훈한 화해를 나눈 만큼, 선수들 사이의 갈등은 일단락되는 분위기입니다.


하지만, 새 감독이 다음 달 결정할 대표팀 명단에 이강인을 포함할지, 선발한다면 이강인이 팀에 녹아들며 팬들이 수긍할만한 경기력과 헌신을 계속 보여줄지, 완전한 사태의 마무리를 위해선 시간을 두고 더 지켜봐야 할 게 아직 많습니다.

YTN 이경재입니다.

영상편집 : 전주영


YTN 이경재 (lkja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0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76,715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022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