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사회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삼성천 오리 가족 돌팔매질 당해..."실명 위기…못 일어서"

2024.04.15 오후 02:27
이미지 확대 보기
삼성천 오리 가족 돌팔매질 당해..."실명 위기…못 일어서"
온라인 커뮤니티
AD
경기도 안양시에서 오리 가족이 돌팔매질을 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14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안양 삼성천에 살던 오리 가족이 돌팔매질을 당했다"는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 따르면 지난 7일 삼성천에 살던 오리 가족 세 마리 중 두 마리가 공격을 당해 위중한 것으로 전해졌다. 오리 한 마리는 옆구리를 공격당한 뒤 다리 염증으로 일어서지도 못하고 있으며, 또 다른 한 마리는 실명 위기에 처했다는 설명이다.

작성자는 "(다친 오리들은) 근처 아파트 주민들이 보호 중"이라며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안양시청 환경정책과 담당자는 YTN에 "현장에 나가 다치지 않은 오리 한 마리도 발견해 보호 중"이라며 "해당 사건을 목격하신 분들은 경찰 또는 안양시청 환경정책과로 신고 바란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2022년 6월에도 서울 도봉구 하천에 살던 오리 가족이 10대 학생 2명에게 돌팔매질을 당해 죽는 사건이 발생한 바 있다. 추후 경찰에게 붙잡힌 이들은 "호기심 때문에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동물보호법에 따르면 누구든지 동물에게 도구 등 물리적 방법을 사용, 상해를 입히면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0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허가·면허 등 정당한 사유 없이 동물을 죽음에 이르게 하는 것은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디지털뉴스팀 이유나 기자

YTN 이유나 (lyn@ytn.co.kr)

AD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4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70,386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35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