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리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건국대 거위 때린 60대, "왜 때렸나" 물었더니... [지금이뉴스]

지금 이 뉴스 2024.04.17 오전 10:23
AD
건국대학교 마스코트 격인 거위 '건구스'를 학대한 혐의로 60대 남성이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A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A 씨는 지난 11일 오후 3시 반쯤 서울 광진구 건국대학교 캠퍼스에 있는 인공호수 일감호에 살던 거위를 손으로 여러 차례 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A 씨는 거위가 부리로 자신을 공격해 때렸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 수사는 지난 12일 동물자유연대가 고발장을 제출하며 시작됐습니다.


경찰과 동물자유연대가 현장을 확인한 결과 거위는 외상없이 양호한 상태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기자ㅣ우종훈
AI 앵커ㅣY-ON
자막편집ㅣ서미량
AD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5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69,704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387
YTN 엑스
팔로워 361,512